아이들이 구출된 현장에서 앰뷸런스가 병원으로 떠나고 잇다. 

태국 치앙라이주 탐루앙 동굴에 2주 넘게 고립돼 있던 유소년 축구팀 소년 12명과 코치 1명 중에서 소년 6명이 무사히 구출됐다고 로이터통신이 8일 보도했다.

로이터는 이날 현지 구조 당국 의료진의 발언을 인용해 이같이 전했다.

현지 구조 당국은 이날 오전 10시(한국시간 낮 12시)부터 동굴 내에 고립돼 있는 축구팀 소년들에 대한 구조작업을 시작했다.

이후 5시40분께 첫 번째 생존자가 동굴에서 구출됐고 10분 뒤에 두 번째 생존자가 동굴을 빠져나왔다.

소년들은 먼저 의료진 텐트에서 건강검진을 받은 뒤 헬리콥터를 통해 치앙라이 시내 병원으로 옮겨지고 있다고 로이터는 전했다.

기사 출처 : https://www.huffingtonpost.kr/entry/story_kr_5b421aa3e4b05127ccf3442c

댓글 없음:

댓글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