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이 음주운전 단속을 하고 있다.

대낮 음주운전으로 6중 추돌사고를 낸 소방관이 경찰에 입건됐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인천 서부경찰서는 술을 마신 채 운전하다가 다른 차량 5대를 연쇄 추돌한 혐의(특정범죄가중처벌법상 위험운전치상 및 도로교통법상 음주운전)로 인천소방본부 소속 소방관 A(46)씨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13일 밝혔다. 

A씨는 지난 8일 오후 3시50분께 인천시 서구 당하동 완정사거리 일대에서 자신의 승용차를 5차로와 6차로 사이로 몰고 들어가 신호대기 중인 다른 차량 5대를 잇달아 들이받은 혐의를 받고 있다. 이 사고로 피해 차량 운전자 등 3명이 부상을 입고 병원에서 치료를 받았다고 뉴시스는 전했다.

적발 당시 A씨의 혈중알코올농도는 면허취소 수치에 해당하는 0.118%로 나타났다. 경찰은 “A씨가 ‘점심때 지인과 식사를 하며 소주 1병가량을 마셨다’고 진술했다”고 전했다.

 
기사 출처 : https://www.huffingtonpost.kr/entry/drunk-drive_kr_5bc1aae7e4b040bb4e828d59

댓글 없음:

댓글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