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본 콘텐츠로 건너뛰기

심야시간에 택시를 함께 타는 '반반택시'가 나온다

심야시간대 카풀 서비스가 규제샌드박스 심사를 통과했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11일 제4차 신기술·서비스 심의위원회를 열어 코나투스(한국모범운전자연합회)가 만든 택시-플랫폼 연계 서비스 ‘반반택시’에 실증특례를 부여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반반택시는 이동구간이 비슷하고 동승을 원하는 승객들에 한해 플랫폼 호출료를 받고 심야시간대(오후10시∼새벽4시) 합승을 중개하는 앱 서비스다. 승객끼리 이동경로가 70% 이상 겹치고 1㎞ 이내 인접지역에 있어 15분 이내에 동승할 수 있는 경우로 제한한다.

한 명의 승객이 먼저 앱에 동승을 요청해 또 다른 승객과 짝이 맞춰지면 앱이 택시기사를 호출하고 요금도 정산한다. 과기부는 현행 서울시 호출료 기준에 맞추되 플랫폼 호출료를 오후 10시부터 자정까지 두 명 합계 4000원, 자정부터 새벽 4시까지 6000원을 과금하기로 했다. 다만 심야 승차난이 심한 서울 일부 지역( 강남·서초, 종로·중구, 마포·용산, 영등포·구로, 성동·광진, 동작·관악)에 한해 서울지역 택시로 한정하기로 했다. 사업 개시 전 승객의 안전성을 담보하고 불법행위를 방지할 방안을 마련하라고 권고했다.

심의위는 택시 미터기도 수동 기계가 아닌 글로벌위치정보시스템(GPS) 기반 기기로 교체할 수 있도록 국토부에 ‘앱미터기 검정기준’ 마련을 권고했다. 현행 자동차관리법상 규정된 수동 미터기는 스마트폰 앱과 연동이 안 되고 교체 작업도 번거로워 택시-플랫폼 모델을 만드는 데 장애물이 됐다. 심의위는 “앱 미터기가 보급되면 지자체 요금 개정비용과 택시업계 미터기 유지관리비가 절감될 수 있고 다양한 모빌리티 서비스와도 연동이 가능할 것”이라고 했다.

기사 출처 : https://www.huffingtonpost.kr/entry/story_kr_5d270d5de4b0583e482c926c

댓글

이 블로그의 인기 게시물

배우 정요한이 '성폭력 의혹'을 전면 부인했다

단편 영화 ‘인연인지‘, ‘오목소녀’ 등에 출연한 배우 정요한에 대한 성폭력 의혹이 제기됐다. 정요한은 유튜버 허챠밍의 영상에도 여러 차례 등장한 바 있다. ‘배우 정요한 성폭력 피해자를 위한 연대모임’ 트위터 계정에는 지난 26일 정요한의 성폭력을 폭로하는 내용의 글이 게재됐다. 자신을 영화배우 겸 미술가라고 밝힌 익명의 여성 A씨는 ”영화배우 정요한으로부터 2010년 강간, 2011년 강제추행 피해를 당했다”라고 주장했다.  안녕하세요. 저희는 배우 정요한 성폭력 피해자를 위한 연대 모임입니다.
피해자의 글을 공유합니다. #metoopic.twitter.com/4gNV17tg6q— 배우 정요한 성폭력 피해자를 위한 연대모임 (@withyou20190226) February 26, 2019 그는 사건 당시 ”정요한과 여러 영화 작업을 해야 했고 지인이 겹쳐있던 상황이었기에 정요한에 대한 고통스러운 기억을 최대한 지우려고 애썼다. 그리고 나 자신에게 문제가 있는 게 아닌지 스스로를 검열했다”라고 털어놨다.A씨는 당시 상황을 구체적으로 설명하며 이제야 피해 사실을 밝히게 된 이유를 밝혔다. 그는 지난해 6월 ‘정요한이 강간범이다. 주변인들이 묻어주느라 공론화가 안 되고 있다’라는 트윗을 보고 ”용기를 내야 한다. 더는 피해자가 생기면 안 된다”는 생각에 폭로를 결심했다고 설명했다.A씨는 ”정요한의 진정한 사과와 반성을 원했으나 그는 거절의 의사를 밝혀왔다”라고도 주장했다. 끝으로 그는 ”이 고발문을 통해 피해자에서 고발자로 위치를 바꿔 맞서 싸우려고 한다. 폐쇄적인 영화계에서 소외될 것이 두려워 피해 사실을 말하지 않고 혼자 고통을 짊어지는 여성이 더 이상 한국 독립영화계에 없기를 희망한다”라고 전했다. 이에 정요한은 A씨의 주장을 전면 부인하며 반박에 나섰다. 정요한은 자신의 트위터에 지난 26일 2차 입장문을 게시했다. 그는 A씨의 주장과 달리 2010년 5월경 ”상호 소통” 하에 성관계를 맺었으며 강제추행 주장에 대해서도 ”동의를 얻었다”라고 주장했다.그러면…

강북삼성병원 故 임세원 교수가 남긴 말? #아주모닝 - 아주경제

강북삼성병원 故 임세원 교수가 남긴 말? #아주모닝아주경제[이시각 주요뉴스] 1. 강북삼성병원 故 임세원 교수가 남긴 말? close. 환자가 휘두른 흉기에 찔려 사망한 고 임세원 강북삼성병원 정신의학과 교수에 대한 추모 물결이 ...

한혜진이 수상소감에서 직접 연인 전현무를 언급했다 (영상)

’2018 MBC 방송연예대상’에서 버라이어티 부문 여자 최우수상을 받은 한혜진이 수상 소감에서 연인 전현무를 언급했다.‘나 혼자 산다’에 함께 출연 중인 전현무와 최근 결별했다는 소문이 돌았으나, 한혜진은 수상 소감 말미에 ”언제나 제가 힘들 때, 고민 많을 때, 제 옆에서 고충을 들어주는 전현무씨와 이 기쁨을 함께하고 싶다”고 전했다. 객석에서는 환호가 터져 나오고, 전현무는 얼굴에 미소를 보인다. Related... [3줄 뉴스] 전현무 측이 한혜진과의 결별설에 입장을 밝혔다 기사 출처 : https://www.huffingtonpost.kr/entry/story_kr_5c281cd4e4b08aaf7a91151a